비자나무 잎 정유, 천식 치료에 탁월한 효과 입증

비자나무 잎 정유, 천식 치료에 탁월한 효과 입증

▲ 비자나무 잎 정유, 천식 치료에 탁월한 효과

국립산림과학원 성분이용연구팀은 비자나무 잎에서 추출한 정유(essential oil)가 천식에 우수한 효과가 있음을 확인하였다.

연구팀은 염증반응을 일으킨 기관지 상피세포에 비자나무 정유를 처리한 결과, 염증반응에 관여하는 유전자와 점액 과분비를 촉진하는 유전자의 발현을 효과적으로 억제한 것을 확인하였다.

특히, 점액 과분비를 촉진하는 뮤신 유전자의 억제효과가 우수하였는데, 비자나무 잎 정유의 농도를 10ppm으로 처리했을 때 천식치료제로 사용되는 부데소니드(budesonide)와 유사한 효과를 보였다.

부데소니드는 스테로이드 계열의 천식치료제로, 기관지 내 염증을 억제하는 효과가 있다. 비자나무 잎 정유가 부데소니드와 유사한 효과를 보였다는 것은, 비자나무 잎 정유가 천식 치료에 효과적인 새로운 천연 소재가 될 수 있음을 시사한다.

비자나무 잎 정유의 작용 기전

비자나무 잎 정유의 항천식 효과는 다음과 같은 기전으로 설명된다.

염증반응을 억제하는 사이토카인의 생산을 억제한다.
염증을 유발하는 효소의 활성을 억제한다.
염증으로 인한 세포 손상을 억제한다.
점액 과분비를 촉진하는 유전자의 발현을 억제한다.
비자나무 잎 정유에는 다양한 생리활성 물질이 함유되어 있는데, 이러한 물질들이 염증반응을 억제하고 점액 과분비를 억제하는 효과를 나타내는 것으로 추측된다.

비자나무 잎 정유의 활용 가능성

비자나무 잎 정유는 천식뿐만 아니라 알레르기성 비염, 천식성 기관지염 등의 알레르기성 질환에도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천식 치료뿐만 아니라 항암, 항염, 항균, 항산화 등의 다양한 효과가 보고된 바 있어, 다양한 질환의 치료를 위한 천연 소재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향후 연구 방향

이번 연구 결과는 비자나무 잎 정유의 항천식 효과를 확인한 최초의 연구로, 향후 비자나무 잎 정유의 안전성과 효능에 대한 추가 연구를 통해 천연 천식치료제로의 개발이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비자나무란?

학명: Torreya nucifera (L.) Siebold & Zucc.
과명: 주목과 (Taxaceae)
영문명: Nut-bearing torreya

상록관목이며, 높이 25m, 지름 2m에 달하고, 가지가 사방으로 퍼진다. 수피는 회갈색이며, 늙은 나무에서는 얕게 갈라져서 떨어진다.

잎은 선형, 예첨두이고, 털이 없으며, 깃처럼 배열된다. 길이 14.2~29.4mm, 너비 2.7~3.9mm이며, 표면은 짙은 녹색, 뒷면은 가는 기공선이 2개 있다. 잎자루의 길이 3mm 정도이며, 6~7년 만에 떨어진다.

구화수는 4월에 달리고, 암수딴그루, 웅성구화수는 난상 원형이고, 길이 10mm 정도이며, 10개 내외의 갈색 포가 있고, 2년지의 엽액에 달린다. 자성구화수는 한군데에 2~3개씩 달리며, 5~6개의 녹색 포로 싸인 불규칙한 난형이고, 길이 6mm 정도이며, 새가지 밑 부분의 엽액에 달린다.

구과는 도란형 또는 타원형이고, 대가 없으며, 길이 25~28mm, 너비 20mm 정도이고, 3mm 정도의 얇은 육질씨껍질로 완전히 싸여있는 핵과상이다. 종자는 양끝이 좁은 타원형이며, 길이 23mm 정도, 너비 12mm 정도이고, 다갈색이며, 껍질이 딱딱하고, 내피는 적갈색이다. 결실기는 다음해 9~10월이다.(출처: 국가생물종지식정보시스템)

 

출처: 국립산림과학원

 

항생제 내성, 우리 사회의 무시할 수 없는 위협